고려대학교

고려대학교 KOREA UNIVERSITY

QS 세계대학평가 전공분야별 순위 27개 분야 100위권 내 차상위권 진입

2023 QS 세계대학평가 아시아 7위


HOME

현재 페이지 위치

보도자료 

64년 전 선배들의 뜻 기리는 4·18 학생의거 기념행사 이어져
  • 글쓴이 : 커뮤니케이션팀
  • 조회 : 8703
  • 일 자 : 2024-04-18
일     자

2024.  4.  18.

제     목

64년 전 선배들의 뜻 기리는 4·18 학생의거 기념행사 이어져

“4.18 정신의 진정한 계승은 고려대가 이제 인류에게

희망을 주는 대학으로 발전하는 것이라 생각

헌화식 및 구국대장정 열려

내     용
(요   약)

4·19 혁명의 도화선이 되었던 1960418일 고려대 학생들의 의거 64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들이 이어졌다.

 

고려대학교(총장 김동원)418() 오전 1030분 고려대 4·18 기념탑 앞에서 헌화식 가졌다. 이 자리에는 김동원 고려대 총장, 한윤상 고려대 교우회 수석부회장, 장경우 4월혁명고대 회장, 이동은 석주회장, 김서영 고려대 서울캠퍼스 총학생회장 등 교내외 인사들이 참석하여 4·18의거로 희생한 고려대생들을 기렸다.

 

김동원 고려대 총장“64년 전 418, ‘자유 정의 진리 드높이자라는 깃발을 들고 교문을 박차고 광화문으로 달려간 3천여 명의 고려대 학생들은, 불의한 시대를 정의로운 시대로 바꾸며 한국 민주화의 첫 장을 열었다. 그날 고대생들의 용기와 희생은 다음 날 일어난 4·19혁명의 직접적인 기폭제가 되었으며, 이로써 4.18 정신은 오늘날 선진 민주국가 대한민국의 주춧돌이 되었다. 고려대가 앞장섬으로써 각성한 학생과 시민들이 자유롭고 정의로운 민주주의 사회의 주체로 일어설 수 있었으며, 한국 역사는 그 이전과는 획기적으로 다른 새로운 시대의 장을 열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 총장은 “4.18의거가 한국의 새로운 시대를 열었듯이, 내년 개교 120주년을 맞는 고려대는 이제 대한민국을 넘어 인류의 미래 사회에 공헌하는 대학으로, 세상에 없어서는 안 될 대학으로 획기적 발전을 이뤄낼 것이다. 겨레의 희망인 고려대가 이제 인류에게 희망을 주는 대학으로 발전하는 것, 저는 이것이 4.18 정신의 진정한 계승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장경우 4월혁명고대회장“64년 전 바로 오늘 고려대에서 출발하여 시청을 지나면서 민주화를 다졌다. 그 과정에서 많은 분이 희생되는 아픔을 겪었다. 우리는 매년 4.18 헌화식을 통해 그날을 상기시키고 있다. 이기택 전 고려대 총장께서 이러한 우리의 정신을 되살리기 위해 만든 것이 ‘4월고대혁명이다. 그동안의 많은 선배가 고려대의 명예는 물론이고 민주화 운동에서 가장 앞장섰다. 이 자리는 우리의 자랑스러운 선배들이 보여주었던 그날의 드높았던 정신과 용기를 기리고 기억하며 또한 반드시 계승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다짐하는 자리이다.”라고 말했다.

 

□ 헌화식에 이어서 낮 1230분부터는 ‘4·18기념 구국대장정이 이어졌다. 학생들은 각 단과대학별로 고려대 정문 앞을 출발하여 서울 수유동 국립4·19민주묘지에 도착해 4·19기념탑에서 참배했다.

담당부서

 

문     의

커뮤니케이션팀 (02-3290-1063)

 

커뮤니케이션팀
Tel: 02-3290-1063 E-mail: hongbo@korea.ac.kr 수정일자 : 2019-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