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

고려대학교 KOREA UNIVERSITY

QS 세계대학평가 전공분야별 순위 27개 분야 100위권 내 차상위권 진입

2022 QS 세계대학평가 역대 최고 순위 기록 세계 74위


HOME

현재 페이지 위치

행사 · 이벤트 

정기 고연전의 열기, 헌혈 고연제로 이어진다
  • 글쓴이 : 커뮤니케이션팀
  • 조회 : 233
  • 일 자 : 2023-09-13


정기 고연전의 열기, 헌혈 고연제로 이어진다
고려대·연세대 학생들, 선의의 경쟁으로 사회 기여까지
김동원 고려대 총장, 헌혈버스 찾아 헌혈 및 독려



헌혈 고연제




2023 정기 고연전의 열기가 헌혈로 이어진다.

고려대학교·연세대학교 총학생회는 9월 6일부터 10월 5일까지 4주간 ‘헌혈고연제’를 시행 중이다.

양교 총학생회는 2023 정기고연전(*올해 공식 명칭은 고연전입니다)을 앞둔 9월 6일부터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와 함께 ‘2023년 헌혈 고연제’를 시작했다. 학생들이 헌혈을 실천하면 매주 금요일마다 양교 학생회관 앞에 설치된 헌혈온도계에 누적 헌혈횟수가 반영된다.



헌혈 고연제


양교 총학생회에서는 정기 고연전이 단순히 양교 구성원들만을 위한 체육 경기 교류전 행사에 그치지 않고, 선의의 경쟁을 통해 생명을 나누고 사회에 기여하는 하나의 축제로 승화하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이 행사를 기획했다.
 
양교 총학생회는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학생들의 헌혈 참여를 독려하는 것과 동시에 기업들의 후원을 이끌어내어 헌혈에 참가하는 학생들에게 다양한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

9월 13일(수) 오후 1시 김동원 고려대 총장도 고려대 학생회관 앞에 마련된 헌혈버스에  올라 학생들과 함께 헌혈에 참여했다. 김동원 총장은 헌혈 고연제 기간동안 헌혈에 참가한 학생들에게 ‘고대빵’을 후원하기도 했다.




김동원 고려대 총장(오른쪽)이 학생들과 함께 헌혈버스에서 헌혈하고 있다.

▲ 김동원 고려대 총장(오른쪽)이 학생들과 함께 헌혈버스에서 헌혈하고 있다.


 

헌혈에 동참한 김동원 총장은 “공선사후의 전통이 흐르는 고려대는 진정한 이웃사랑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매년 진행되는 헌혈고연제도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기부라고 생각한다. 양교 학생들의 따뜻한 마음이 꼭 필요한 곳에 소중히 전해지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박성근 총학생회장은 “좋은 일에 학교의 다양한 구성원들이 함께 할 수 있어서 매우 뜻깊은 시간이라고 생각한다. 대기 시간이 생길만큼 많은 학우들이 동참해주는 모습에 감사드린다. 남은 기간 동안 더욱 열심히 행사의 취지를 알리며 독려하는데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헌혈 고연제

헌혈 고연제



기사작성 : 커뮤니케이션팀 서민경(smk920@korea.ac.kr)

사진촬영 : 커뮤니케이션팀 김나윤(nayoonkim@korea.ac.kr)